본문 바로가기

SAT

SAT Math 800 실전 대비 이명재 선생님의 SAT Math 800점 완벽 대비!!Volume 1,2,3 - 각 5회의 실전테스트 + 동영상 문제풀이 (총 15회 실전테스트) Volume 1. SAT MATH 800 동영상 강의 신청하기Volume 2. SAT MATH 800 동영상 강의 신청하기Volume 3. SAT MATH 800 동영상 강의 신청하기 더보기
SAT Math 실전문제풀이 온라인+1:1 수업 이명재 선생님의 SAT Math 800 실전대비 강좌입니다. 에어클래스에서 SAT Math 실전문제를 각 테스트별로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 1 Set 실전문제 + 동영상 강의 = \49,500 현재 15 Sets 테스트+동영상풀이 강좌를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SAT Math 800점을 확실하게 받기 위해서 실전시험 직전 수강이 효과적입니다. 5,6월 시험 직전 마무리 1:1 수업까지 생각한다면,패키지 강좌등록을 추천드립니다. 1) 실전테스트 8 Sets를 개별 구매보다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합니다.2) 온라인 비공개 실전테스트 3 Sets를 제공합니다.3) 추가 질문, 시험 직전 마무리는 1 : 1 스카이프 수업으로 진행합니다. 엠에스프렙문의 1800-6291카톡 상담하기 더보기
SAT Math2c 실전문제풀이 온라인+1:1 수업 에어클래스에서 실전문제풀이를 각 테스트별로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 1 Set 실전문제 + 동영상 강의 = ₩55,000 현재 9 Sets 강좌가 있고, 3,4월 중 차례로 나머지 강의도 업데이트 됩니다. 5,6월 시험 직전 마무리 1:1 수업까지 생각한다면, 아래 패키지 강좌를 등록하는 것이 유리합니다. 1) 실전테스트 20 Sets를 개별 구매하는 경우보다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합니다. 2) 온라인 비공개 실전테스트 5 Sets를 제공합니다. 3) 추가 질문, 시험 직전 마무리는 1 : 1 스카이프 수업으로 진행합니다. 엠에스프렙 문의 1800-6291 카톡 상담하기 더보기
SAT vs ACT Math ▶ SAT vs ACT 모의고사 통해 나에게 잘 맞는 테스트를 선택해야 ▶ SAT 난이도 있지만 문제 유형 익히면 유리 ▶ 출제범위 더 넓은 ACT 단순하고 함정 없어 기사 보기 http://www.koreatimes.com/article/20191020/1275337 더보기
[LA중앙일보] 아시안 SAT 성적 '부동의 1위' 2019년 졸업생 SAT 평균 성적 아시안 SAT 평균 성적 1223점으로 가장 높아 http://www.koreadaily.com/news/read.asp?art_id=7622626 더보기
美 최고의 고등학교 순위, 공립 vs 사립 [기사원문] http://www.youthdaily.co.kr/news/article.html?no=17049 공립 vs 사립...美 최고의 고등학교는? 【 청년일보】 미국내 가장 우수한고등학교는 어딜까. 미국의 학교 평가 전문 사이트인 니치(Niche)는 미국 전역에서 1만여 개 학군내 수천개의 학교를 평가하고 미국 최고의 공립 과 사립학교 순위를 발표했다. 최근 미국의 경제전문 매체 비즈니스인사이더에 따르면이 매체는 Niche 의 발표자료를 인용해 미국 최고 공립은 버지니아주 알렉산드리아시 소재 토마 www.youthdaily.co.kr 미국 학교 평가 전문 사이트 니치(Niche)는 미국 최고 공립학교와 사립학교 순위를 발표했다. 더보기
대입지원 스타트… 7월부터 ‘중요 날짜’ 챙겨라 ▶ 커먼앱 오픈, 학자금보조 신청시기부터 표준화시험, 조기, 정시전형 마감까지 중요 날짜 체크 ▶ 8월1일 UC지원 커먼앱 ·10월 대학 학자금 보조 신청서(FAFSA,Free Application for Federal Student Aid) 오픈 ▶ 12월초 정시마감 전 마지막 표준화시험 염두 http://www.koreatimes.com/article/1248320 더보기
‘Test Optional’ 제대로 알고 준비하자 ▶ SAT, ACT 점수 제출 의무가 아닌 선택제 채택 대학 입시 준비 요령 ▶ 평범한 GPA에 SAT 고득점땐 제출하는 편 유리 ▶ Test Flexible 규정 각각 http://www.koreatimes.com/article/1247088 더보기